Nomad Series 2015

<Nomad>는 상대적 약자의 이미지를  가진 사슴이 무한한 공간속에 덩그러니 서있거나 걸어가는 형상으로 등장한다. 

'동물그리기'는 본인이 동물에게서 위로 받았던 기억과 정글 같은 현대사회에서 유목적 삶을 살아가는 모습과

심리적 상처와 외로움을 견디며 상실의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현대인의 모습을 투영한다.

​본인은 이러한 현실에서 정체성을 잃지 않고, 긍정적 의지와 존재가치를 확인하는 과정인 예술을 통해 희망적인 삶을 꿈꾼다.

The image of a deer with its comparative weakness appears to stand in the shape of an infinite space or walk. 
My animal drawing is a reminder of the memory that you received from animals.

It looks like a nomadic people living in a modern society like jungles.
They project images of contemporary people who live in the age of suffering,

enduring psychological injury and loneliness.

My ' animal drawing ' reflects contemporary people living in modern society, such as jungles.

In reality, I dream of living a hopeful life through the process of identifying identity

and confirming the existence of positive and existential values.

#lina#리나#사슴화가#사슴작가#감성회화

리나 Nomad_0015001
리나 Nomad_0015004
리나 Nomad_0015008
리나 Nomad_0015005
리나 Nomad_00150012
리나 Nomad_00150013
리나 Nomad_0015002
리나 Nomad_0015003
리나 Nomad_0015007
리나 Nomad_0015006